상단여백
기사 (전체 64건)
[애상] 첫사랑 - 흑마
첫 생에 유일하게 행복했던 시간이었어요.사실 주인공의 어린 시절엔 사랑이란 이뤄지질 않죠. 하지만 난 주인공이 아니었나 봐요. 우리가 ...
서재영  |  2020-03-15 20:58
라인
[행복] 이선주 - 이선주
이 세상에서선하고 착하게주인공처럼 살아보자
서재영  |  2020-03-04 20:56
라인
[사랑] 박새인 - 박새인
박씨를 물고 온새가 나한테 와서인사했다. "안녕, 복이 가득한 아이야"
서재영  |  2020-02-28 14:04
라인
[일상] 떠나계 - 라마
"떠나자! 방학 때, 한 번씩, 다같이~""나라는 어디부터 가보지?""계모임해서 돈 모이는대로 무조건 가자!"부푼 꿈을 안고 함께하자 ...
서재영  |  2020-02-25 10:04
라인
[애상] 정라원 - 정라원
정 없는 사람이였지만라(나)이 들고 나니원없이 사랑하고 싶다
서재영  |  2020-02-22 13:13
라인
[행복] 현인선 - 현인선
현재인생길이 아무리 고되어도선한 사람과 동반하니 어찌 이겨나가지 못하리오
서재영  |  2020-02-17 10:28
라인
[사랑] 김광호 - 김광호
김 샐 수 있는 시(詩)지만광(光)처럼 누군가에겐 빛이 되어주기를호빵처럼 추운 누군가에게 따뜻함이 되어주기로
서재영  |  2020-02-14 08:23
라인
[일상] 이유은 - 이유은
이런!유은아은제 또 만나냐!
서재영  |  2020-02-10 21:46
라인
[애상] 소외 - 스마일
나는 늘 웃는다.주위 사람들에게 늘 기대한다.나는 그렇게 관심을 원한다.무엇이 나를 그렇게 매달리게 할까? 나는 늘 답답하다.큰 기대를...
서재영  |  2020-02-07 11:58
라인
[행복] 오소영 - 오소영
오늘은소소하지만영원히 기억될 하루
서재영  |  2020-02-05 16:08
라인
[사랑] 나 같은 너에게... - 고함
나는 항상 부럽다.너도 항상 부럽겠다.곁에 남자친구가 있는 여자 부럽겠고몸매가 좋은 여자 부럽겠고누구나랑 잘 이야기할 수 있는 여자도 ...
서재영  |  2020-01-09 15:45
라인
[애상] 겨울 - 권정훈
길거리에는 여러 모습의 사람이 돌아다닌다.패딩입은 사람,코트입은 사람,군고구마 파는 사람,반팔로 돌아다니는 사람,버스킹하는 사람 각자 ...
서재영  |  2020-01-07 20:36
라인
[일상] 나는 미래를 계획하지 못했다 - 이승옥
나는 미래를 계획하지 못했다 - 이승옥 17살에는 20살이 어른인 줄 알았다꿈을 정하고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멋진 어른,성숙한 사고와 ...
서재영  |  2019-12-24 15:37
라인
[행복] 아름다움 - 김현주
아름다움 - 김현주 아름다운 것은 거창한 것이 아니다.날씨가 좋은 날, 하늘을 쳐다보면웃음짓는 사람강아지와 함께 산책하는 사람카페에 앉...
서재영  |  2019-12-22 09:08
라인
[애상] 하늘 - 구름
하늘 - 구름 하염없이 하늘을 바라보며 아무 말 없이 그저 빈 곳을 바라보고 있다.목적 없이, 생각 없이 그저 검은 밤하늘을 바라보고 ...
서재영  |  2019-12-09 17:48
라인
[애상] 밤,하늘 - 최고은
밤,하늘 - 최고은 일과를 마친 밤 10시노곤한 몸을 이끌고집으로 돌아오는 길이어폰을 타고 흐르는 익숙한음악에도 지친 마음이위로가 되지...
서재영  |  2019-12-09 16:15
라인
이해
너무 바빴어, 나는 이해했다.너무 힘들었다. 나는 이해했지.쟤가 어려서 그래. 나는 이해했다.몰라서 그랬어. 나는 이해했는데... 왜 ...
서재영  |  2019-10-03 12:47
라인
여름밤
괜찮은 날이다좋은 날이다근데 사실괜찮지 않고좋지 않다애써 내 마음을 숨겨보고또 슬쩍 내 마음을 드러내본다
서재영  |  2019-09-09 14:21
라인
수고하셨습니다
수고하셨습니다회사를 뒤로한 채 터덜터덜 지친 몸으로집을 향하는 버스를 올라탄다그리고 그제서야, 무거운 한숨과 함께 가식의 미소를 내려놓...
서재영  |  2019-09-02 20:03
라인
왼쪽 오른쪽
가려는 사람막으려는 사람지켜볼 수 밖에 없는 사람... 가던지 말던지 꿋꿋이 지켜보고 있는 기계 병원을 나서서 육교를 건너면 시장이 있...
서재영  |  2019-08-22 15:57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