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대전
대전지역 집중 호우 인명피해30일 새벽 3시경 문화동지역 292미리 물폭탄, 사망 1명, 경상 1명이 발생

 30일 새벽 집중호우로 인하여 대전지역에서 인적, 물적 사고가 많이 발생되었다.

물적 피해는 462건, 침수면적 38.2헥타아르가 공공시설은 공공청사 2건, 하천 86건, 도로침수 124건 등 218건이 발생했으며 사유시설은 주택 65동, 공장 3동, 차량침수 46대, 주차장 침수 22개소, 농경지 침수 38.2헥타아르 등이 침수하였다.

또한, 인적 피해는 사망 1명, 경상 1명이 발생했다. 정림동 코스모스 아파트 거주 50대 남성으로, 사망 원인에 대해서는 현재 국과수 부검을 준비하고 있고, 내일쯤 결과가 나올 것으로 예측하고 있습니다.

대전지역에 12시 현재 문화동 지역 292미리, 세천지역에 288미리의 많은 비가 내렸다. 주요 피해원인은 오전 4시 10분부터 시간당 최대 79미리가 짧은 시간에 집중적으로 내리고, 일부 지역의 배수시설 처리용량 한계로 침수 등 피해가 발생했다.

폭우피해현장 점검-정림동 코스모스아파트

대전시는 현재 서구 정림동 코스모스 아파트 침수로 인하여 28세대 이재민이 발생 임시대피소(오량테니스장, 정림사회복지관)를 마련하여 운영하고 있으며, 배수펌프 10여대를 동원하여 작업 중에 있다.

또한, 대전천 하상도로 및 지하차도(만년, 대전역, 동산, 원동 등) 침수에 따라 긴급 교통통제 및 긴급재난문자 실시간 전송하여 시민들의 교통불편을 해소 하였으나 침수량이 많아 아직 5곳 정도는 배수를 진행하고 있는 상황이다. 

 

차재만  cjm716@channelnews.kr

<저작권자 © 채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재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