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북
장애인과 기업, 상생에 앞장서다따뜻한 동행을 위해 노력

제천 장애인종합복지관(관장 오재원)에서는, 5월부터 장애인과 기업이, 상생 맞춤형 일자리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장애인과 기업과의 상생 맞춤형 일자리사업은, 장애인에게는 기업체 현장에서 직접 직업훈련을 실시하여, 취업을 할 수 있는 가능성을 높이고, 기업체에는 현장에 적합한 근로자를 고용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여, 장애인과 기업 모두 상생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다.

제천 장애인종합복지관은 이 사업을 통해, 한국전력공사 제천지사 2명, (주)휴메딕스 1명, (사)대한전기협회 1명 등, 총 5명이 직원으로 채용되는 성과를 냈다.

그 외 10명은 다른 기업체에서 현장훈련에 참여하고 있으며, 세명대학교, 대원대학교, 제천시 장애인가족지원센터 및 사업체와의 협약을 통해, 지역 내 장애인들에게 다양한 취업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한국전력공사 제천지사의 한 취업자는, “일자리를 구하지 못해 9월에 본가로 이사를 계획했었는데, 좋은 일자리에 참여하게 되어 이사하지 않고, 8월에 제천으로 주소 이전을 해서 제천시민이 되었다.”라며, 하루하루 정말 즐겁게 일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

오재원 관장은, “장애인과 기업의 상생 맞춤형 일자리사업이, 구직 장애인들의 사회통합 및 삶의 질을 개선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다양한 일자리 사업을 통해, 장애인과 기업이 모두 상생 할 수 있도록, 장애인과 기업이 함께하는 따뜻한 동행을 위해 노력 하겠다.”고 말했다.

임주택  jutaegy0691@daum.net

<저작권자 © 채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주택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