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충북
포괄적 차별금지법 반대청주 지역 4개 지방회, 1인 피켓 시위

청주남지방회(회장 신태용 목사)를 비롯해, 청주지방회(2개), 청주동지방회 등 4개 지방회 임원과 회원들, 시민단체들이 연합해, 포괄적 차별금지 법안에 반대하며 1인 피켓 시위에 나섰다.

지방회 관계자는, “지난 9월 7일부터 18일까지 2주간 진행하는 이번 시위는 포괄적 차별 금지 법안을 시민들에게 알리기 위해 시작했다”면서, “현장에서 만난 시민들은 ‘당연히 반대해야 한다’ ‘꼭 승리하길 바란다’ ‘동성애는 당연히 안된다’며, 뜨거운 반응을 보여주었다”고 전했다.

참여한 임원과 회원들도, 성경은 하나님께서 이 땅에 남자와 여자(양성)를 만드셨다. 그런데 포괄적 차별금지법안 제1장 제2조(정의)란에, ‘여성과 남성, 그 외에 분류할 수 없는 성’에 대하여 말한다면서, 차별금지법이 동성애를 특권처럼 보호하고, 성 정체성을 모호하게 만들며, 성경적 진리를 벗어날 뿐 아니라, 기독교적인 뿌리를 흔들고 있는 악법”이라고 설명했다.

이번 시위에 참여한 청주지역 지방회 임원과 회원들, 그리고 시민단체 회원들은, ‘동성애를 확산시켜 가정을 파괴하는 나쁜 차별금지법 제정 반대’를 위한 1인 시위를 통하여, 대한민국의 거의 모든 사람들을 범법자로 만들려고 하는, 포괄적 차별금지법이 통과되지 않도록, 모든 힘을 다해 알릴 것이라고 말했다.

임주택  jutaegy0691@daum.net

<저작권자 © 채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임주택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