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추천 맛집
그 섬 가면 그 맛 있다!인천시, I(섬) FOOD 메뉴개발 품평회 개최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음식문화개선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되고 있는 I(섬) FOOD 프로젝트 사업(부제: “그 섬 가면, 그 맛 있다”) 에 따라 2018년 개발된 옹진군 연평도 및 자월도 개발 메뉴 품평회를 지난 11월26일(월) 오후3시에 샤펠드미앙(남동구 정각로 10, 파크에비뉴 빌딩) 3층에서 시민평가단 및 전문평가단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하였다.

인천시는 2016년부터 청운대학교 산학협력단과 협력하여 섬의 음식문화를 특화하여 섬의 가치를 재창조하고 도서지역의 경제․문화․관광을 활성화하기 위하여 섬 특색 음식을 개발하고, 상품화과정을 거쳐 차별화된 먹거리 환경을 조성하고자 I(섬) FOOD 메뉴 개발을 시작하였다.

섬마을 비빔밥

올해 3년째 추진하는 행사로 2016년에는 강화군 볼음도 상합죽과 옹진군 장봉도, 신도·시도·모도에 소라비빔밥, 해산물찜밥을 선정하고, 2017년에는 덕적도 간재미찜과 백령도 해초비빔밥을 대표음식으로 선정했다. 이러한 섬지역 대표음식 메뉴 상품화를 통해 섬을 찾는 관광객이 늘어나고 매출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올해에도 섬 지역 가치 창출의 기반을 마련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자 해당지역 영업주와의 간담회 및 시식회 등을 통해 지역 특산물을  이용한 12개 품목의 섬 음식을 개발하였으며, 메뉴개발에 따른 품평회를 개최하여 섬별 대표메뉴 각 1개 품목을 선정했다. 대표음식은 각 지역별 참여 영업주 평가단30명, 전문평가단 7명, 시민평가단 70명이 이 날 시식을 통하여 평가하고 대표메뉴를 선정하였다.

꽃게 찹쌀구이 탕

인천시는 선정된 대표음식에 대하여 해당 지역별 일반음식점을 대상  으로 메뉴 컨설팅, 조리 및 친절서비스 교육 등을 실시하여 빠른 시일 내에 음식업소에서 상품화하여 영업을 할 수 있도록 하고, 특색음식과 판매  업소 안내 홍보물을 제작하여 섬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배부하는 등 음식  관광 상품으로 자리 잡아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반이 될 수 있게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날 품평회에서는 옹진군 연평도에서는 <꽃게찹쌀구이탕>음식이, 자월도에서는 <섬마을 비빔밥>음식이 섬 대표음식으로 선정되었다.

위생안전과

차재만  cjm716@channelnews.kr

<저작권자 © 채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재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