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하이테크 IT & AI, 통신
내 목소리에 응답하는 지능형 컨택센터 실현솔루게이트, ‘내 목소리에 응답하는 지능형 컨택센터’ 실현 나선다

  AI 솔루션 전문업체 솔루게이트는 2014년 창업 후 지능형 컨택센터 구축을 위해 필요한 기술을 갖춰 나가고 있다고 7일 밝혔다.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에서 음성인식 기술을 이전 받은 후 가상 상담 시스템과 무인 상담기술을 개발해 특허를 등록하기도 했으며, 이 외에 감성정보 추출 장치와 방법 등 AI관련 특허가 9개에 이른다.

민성태 솔루게이트 대표(오른쪽 두번째)와 직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솔루게이트의 대표적인 사업실적은 행정안전부의 대국민서비스인 정부24의 챗봇사업을 진행 중이며, KB증권, 삼성증권 등 기업 고객센터에 음성인식 기술을 적용하여 지능형 컨택센터를 구축하기도 했다.

솔루게이트는 현재 사업영역의 역량을 강화하는 한편, 지자체 및 소규모 민간기관을 대상으로 클라우드 기반의 지능형 컨택센터 사업도 추진 중이다.

실제 올해 5월에는 전주와 군산의 대리운전 통합 콜센터에 클라우드 기반의 지능형 컨택센터를 구축하여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 서비스는 단순 배차를 지원하는 콜택시 서비스와 달리 고객의 현재 위치와 목적지, 그에 따른 요금, 경유지 유무 등을 인식하고 응답해야 하는 복잡한 서비스이다.

민성태 솔루게이트 대표는 “단순히 음성을 알아듣고 텍스트로 변환해 주는 단계를 넘어, 화자가 사용하는 단어와 목소리 톤 등을 분석해 감정까지 잡아내는 기술을 실현하여 지능형 컨택센터에 한발짝 더 다가서고 있다”고 이어 “처음에는 무인상담원 비중을 30%에서 시작해 마지막에는 70%까지 늘릴 예정이다”고 밝혔다.

한편 솔루게이트는 지난해 5월 우수한 기술력과 사업성과를 바탕으로 신용보증기금의 퍼스트펭귄형 창업기업으로 선정되었으며 신용보증기금으로부터 13억원의 투자유치도 확정하였다. 이후 신한캐피탈 등 여러 투자기관으로부터 투자를 유치하기도 하였다.

또한 솔루게이트는 기슬신용평가기관(한국기업데이터)에서 진행한 2018년 기술신용평가에서 기술 최우수 등급 중 하나인 T-3등급을 획득하였다. 솔루게이트는 인공지능 분야의 선도기업으로 성장해가는 행보를 유심히 지켜봐 달라고 밝혔다.

솔루게이트는 인공지능 기반의 음성인식, 가상상담시스템, 챗봇 등 솔루션 개발을 주요사업으로 추진하는 회사로, 고객이 필요로 하는 최적의 IT Solution을 개발 및 발굴하여 최고의 컨설팅 및 솔루션을 공급하는 벤처기업이다.

 

박순선  tnstjs6667@channelnews.kr

<저작권자 © 채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순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