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여행정보
국제슬로시티 대표 상징물 IOT 홀로그램케이홀로그램, 가야테마파크·낙동강레일파크에 IOT 홀로그램 스마트 경관등 설치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 보육기업인 케이홀로그램(백승민 대표)은 전 세계 최초 야외홀로그램 영상을 4면에서 볼 수 있는 표출장치를 김해시에 설치했다고 13일 밝혔다. 홀로그램 영상을 4면에서 볼 수 있는 다이아몬드형의 홀로그램영상 표출장치로 국내 최초 야외에서도 영상을 또렷이 볼 수 있으며 야간에는 경관조명 역할까지 한다.

국제슬로시티 김해 홍보 상징물 기증식에서 김해시 조현명 부시장이 연사를 하고 있다

이 장치는 3일 국제로타리 3722지구 김해1·2지역 회원들이 김해가야테마파크에서 김해시 슬로시티운동에 동참하기 위해 2개를 시에 기증, 설치됐으며 국제슬로시티 홍보 상징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날 기증식에는 김해1·2지역 회원을 비롯해 한국슬로시티본부 이사장 등 40명이 참석했으며, 김해시는 상징물에 슬로시티 김해를 알리는 홍보영상과 관광 홍보영상을 삽입해 활용할 계획이다. 상징물은 지역 대표 관광지인 가야테마파크와 낙동강레일파크에 각각 설치될 예정이다.

홀로그램 영상을 4면에서 볼 수 있는 IOT 홀로그램 스마트 경관등

기증식에서 조현명 김해시 부시장은 “내국인뿐만 아니라 외국인 관광객의 방문이 많은 곳에 설치해 국제슬로시티 김해를 널리 알리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슬로시티와 홀로그램 영상의 조합은 도시형 슬로시티 김해의 색다른 매력으로 다가설 것”이라고 말했다.

케이홀로그램의 독보적인 기술로 탄생한 IoT 홀로그램 스마트 경관등은 첨단 사물인터넷을 활용해 경관조명등+ 3D홀로그램+ 안내판으로 구성돼 있다. 기존 LED 전광판 대비 빛공해 저감 효과, 리얼 3D 현실감을 주고 현장감과 시선을 사로잡는 매혹적인 매체로서 추가 장착 장비 없이 입체영상 관람이 가능하다. 또한 각종 센서 연동 시 조명, 정보, 안내, 번역, 음성인식, 범죄예방 CCTV기능, 인공지능(AI) 상호대화식 안내가 가능한 영상 정보 장치 탑재 등 다양한 확장성을 가지고 있다.

홀로그램 영상을 4면에서 볼 수 있는 IOT 홀로그램 스마트 경관등

케이홀로그램 백승민 대표는 “홀로그램을 활용해 여러가지 도시범죄 및 재난안전 등의 도시 문제를 해결하고 문화컨텐츠 기능 추가로 시민의 삶의 질 향상, 효율성 증대를 위한 도시 서비스의 향상, 지속가능성 효과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지속적인 기술의 향상시켜 국내뿐 아니라 세계무대에서도 그 가능성을 인정받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케이홀로그램은 ‘IoT 홀로그램 스마트 경관등’ 기술을 보유한 유망 스타트업으로 홀로그램이 활용될 수 있는 다양한 분야에서 성장을 지속하고 있다.

 

 

박순선  tnstjs6667@channelnews.kr

<저작권자 © 채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순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