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복지 다문화복지
무예마스터십, 우리도 할래요!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 충북다문화가족·건강가정지원센터협의회 업무 협약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위원장 이시종)는 7월 4일 오전 10시 50분 충주종합운동장 조직위 사무실에서 충북다문화가족·건강가정지원센터협의회와 홍보협약을 체결했다. 

 이 자리에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조직위원회 이재영 사무총장과 충북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협의회 류정임(단양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센터장) 협의회장, 청주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 박미영 센터장, 충주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심재석 센터장, 옥천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 김정환 센터장 등 16명이 참석해 협약서에 서명한 후 기념촬영을 했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다문화가정이 함께 해요

  이날 충북다문화가족·건강가정지원센터협의회는 대회의 성공개최를 위해 필요한 사항을 상호협력하기로 했다. 이들은 지역 내 다문화가족과 경기를 관람하고, 자국민 선수를 응원할 계획이다. 또 자국민 모임과 SNS 등을 활용해 대회를 홍보하고, 통역과 자원봉사 등 대회운영 관련 업무를 지원한다.

 류정임 협의회장은 “시대를 넘어 세계를 잇다’를 슬로건으로 하는 무예마스터십은 다문화가족과 무관하지 않다고 생각한다.”며, “국내 거주 이민자들의 출신 국가 선수들이 많이 참석할 것 같다. 긴밀한 협조를 통해 자국민 경기에 다문화가족들이 참석하는 등 이민자들이 자긍심을 느끼도록 할 예정이다. 대회가 안전하고 성황리에 마무리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재영 사무총장은 “무예를 통해 평화와 화합이 될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을 위해 함께 해주신 충북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협의회에 감사드린다.”며, “세계 각국의 선수들이 충주에 모이는 만큼 이민자분들이 자국 선수들을 따뜻하게 환대하고 응원한다면 선수들에게 힘이 되는 좋은 기회가 될 것 같다.”라고 밝혔다.

 2019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은 세계 유일의 국제종합무예경기대회로서오는 8월 30일부터 9월 6일까지 충주체육관을 비롯한 9개 경기장에서 태권도, 유도, 무에타이 등 20개 종목에 100개국 4,000여명이 참가하여 뜨거운 승부를 펼칠 예정이다.

공보관실

 

김은실  tnlf750@channelnews.kr

<저작권자 © 채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