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주거생활
인천광역시 건축상 대상 「코스모 40」선정- 시민이 뽑은 인천시민건축상 “청라 레이크 하우스”선정 -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지난 27일 ‘2019 인천광역시 건축상’ 심사위원회를 열고 ‘코스모 40’을 대상으로 선정했다.

또, 지난달 11일 부터 25일까지 실시한 시민관심투표 결과 최다득표를 한 ‘청라 레이크 하우스’를 ‘인천시민건축상’으로 선정하였다. 청라의 대표 공원인 호수공원에 위치한 ‘청라 레이크 하우스’는 내외부 공간의 열린 계획으로 이용자의 편안함을 제공해주고 있다.

인천시건축상_코스모40

심사위원회는 인천의 지역성 중 산업현장의 도시적 자산으로 재활용하고 지역성과 건축적 실험이 동시에 잘 적용된 건축물로 평가하고, 도시재생에서 건축의 역할이 물리적 해결을 넘어 역사성과 인식의 전환으로 기능하고 있음을 잘 표현한 ‘코스모 40’을 대상으로 선정하였다.

특히, 기존 공장의 구관과 신관을 분리하고 고리모양의 박스를 삽입하여 증축한 아이디어의 참신성, 신관과 구관의 극적인 병치를 통해 낯설음을 유도한 작가의 의도를 높이 평가하면서, 시설 운영에서도 혁신적인 모델을 보여주어 최근 도시재생이 화두인 흐름에 있어서 인천의 명소가 될 것을 기대하였다.

우수상으로 선정된 ‘아트센터 인천 콘서트홀’은 대한민국을 대표할 만큼의 완성도가 높은 콘서트홀로 평가하면서 한편 우측 오페라 하우스가 함께 준공되지 못해 아쉽지만 마무리되면 도시의 전망대이자 문화명소로서 인천의 새로운 중심을 형성할 것을 기대하였다.

낙후된 원도심 송림동의 저층 노후 상가지역에 새로운 바람을 불러일으킬 ‘송림동 근린생활시설’에 대해서도 지역의 특성을 반영하면서도 내부공간과 외부공간에 소박한 매력을 지닌 건축물로 시민들에게 건축의 행복을 전달하는 건축물로 평가하였다. 이외 초등학교로는 처음 인천광역시 건축상에 응모한 ‘인천첨단초등학교’와 시설 이용자를 배려한 ‘산곡노인문화회관’ 등 6개 작품이 장려상에 선정되었다.

한편, 시상식은 다음달 19일 인천시청에서 열릴 2019 인천건축문화제 개막식에서 개최되고, 19일부터 24일까지 전시한다.

건축계획과

 

김은실  tnlf750@channelnews.kr

<저작권자 © 채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