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의료/건강
공공보건의료 마스터플랜’수립, 도민건강 날개를 달다‘누구나 함께 누리는 건강하고 행복한 충북’의 시작

 충청북도는 ‘누구나 함께 누리는 건강하고 행복한 충북’을 비전으로 공공보건의료 마스터플랜(2020~2024년)을 수립하였다고 밝혔다.

도는 전국최초로 ’19년 1월부터 7월까지 ‘충청북도 공공보건의료 중기 발전방안’ 연구용역(연구진: 서울시립대학교 산학협력단, 임준 교수) 을 실시하였으며,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지역현황과 특성을 고려한 공공보건의료 마스터플랜을 수립하였다

주요내용은 공공보건의료 허브 역할을 수행할 권역책임의료기관을 지정․운영하여 권역-지역 간 전달체계를 수립하고, 퇴원환자를 지역사회와 연계하여 재활 및 사례관리로 재입원율을 낮추는 등 지역의료 네트워크 구축으로‘공공보건의료 책임성’을 강화한다.

단양군보건의료원 건립 및 충북혁신도시 내 소방복합치유센터 건립으로 공공의료기관을 확충하고, 청주의료원 응급실․중환자실 및 건강검진센터 증축과 충주의료원 재활․호스피스병동 및 응급실 증축으로 공공의료기관 기능 보강도 실시한다.

또한, 생명과 직결된 필수의료분야로 응급외상체계 전원 네트워크를 구축하고 자동심장충격기 설치확대 등으로 응급의료체계를 강화한다.

아울러, 산모어린이 장애인 등 건강취약계층의 의료서비스 확대를 위해 고위험임산부 의료비 지원과 권역장애인구강진료센터 건립, 장애친화건강검진기관 지정확대, 여성장애인 친화병원 지정 등으로 필수의료 역량을 제고해 나갈 예정이다.

공공보건의료인력 양성을 위해 공중보건장학생을 양성하여 공공의료기관에 배치하고, 공공보건의료위원회와 공공보건의료지원단 설치․운영 등 공공보건의료 거버넌스를 구축할 계획이다.

김용호 도 보건정책과장은 “공공보건의료 마스터 플랜수립으로 지역의료격차 해소를 도모하고 충북도의 의료 역량을 강화하는 계기로 만들어 ‘누구나 함께 누리는 건강하고 행복한 충북’을 만들어 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보건정책과

 

차재만  cjm716@channelnews.kr

<저작권자 © 채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재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