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제주
‘제주국제유니버설디자인 엑스포’ 준비 한창- 오는 28일부터 3일간 개최... 해외패널 및 유니버셜디자인 전시업체 확정 -

 ‘제주국제유니버설디자인 엑스포’개막일이 20여일 앞으로 다가오면서 막바지 행사 준비가 한창이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오는 28일부터 3일간 제주한라대학교 한라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되는 ‘제주국제유니버설디자인 엑스포’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한 행사 내용을 발표했다.

유니버설디자인의 실제적 모델을 보여주는 ‘전시분야’에는 현대자동차를 비롯해 19개 전시업체가 참여하여 웨어러블 로봇 등 80종 이상의 다양한 유니버설디자인(이하 ‘UD’)과 관련된 물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유니버설디자인이 실현되는 제주를 위한 정책방향 모색’을 주제로 하는 ‘학술세미나’에서는 김태일 제주대학교 교수가 좌장을 맡고 기조연설에 곽봉철 국립한국복지대학교 교수, 주제연설에는 우창윤 한국유니버설디자인협회 회장, 스가와라 마이코 동양대학교 교수(일본), 줄리아 카심 전(前) 영국 왕립예술학교 헬렌함린센터 수석연구원(영국)이 참여한다.

시민들이 참여하는 ‘UD-Spot 시민평가단’ 운영에는 제주 한짓골 중앙로 상점가(관덕로 8길)를 지정하고 UD 전문가(정회준 서울과학기술대 디자인학과 박사)와 시민평가단의 현장 실사 및 평가회의를 통해 문제점 및 대안 제시 등 연구결과를 공유하는 자리도 마련된다.

‘UD 관광정책 토론회’에는 좌장 정병웅 순천향대학교 관광경영학과 교수(한국관광학회장)을 포함하여 이봉구 동의대학교 국제관광학과 교수 등 6명 발표자들과 함께 접근 가능한 UD 관광 확대를 위한 제주의 UD 관광 정책방향 수립을 위한 심도 있는 논의의 장이 펼쳐질 예정이다.

기타 ‘부대행사’로 UD 개념과 필요성을 직접 알아볼 수 있는 UD 퀴즈 맞추기 및 장애인, 노인, 임산부 키트를 통한 실생활 체험과 안마, 네일아트, 캐리커쳐, 페이스페인팅, 한방(침,뜸) 등 다양한 무료 체험행사도 준비하고 있으며 올해로 14회를 맞는 한국장애인인권포럼 UD 공모전 수상작에 대한 전시도 이루어질 예정이다.

고우석 도시디자인담당관은 “올해 처음으로 유니버설디자인 엑스포가 개최되는 만큼 많은 관람객들이 유니버설디자인을 향유하고 저변 확대를 위한 성공적인 행사로 개최될 수 있도록 남은 기간 체계적인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김은실  tnlf750@channelnews.kr

<저작권자 © 채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은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