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대전
대전시, 시내버스 정류소 새봄맞이 새단장2,278곳 시내버스 정류소 대청소 및 시설물 일제 정비 추진

 대전시가 새봄을 맞아 시내버스 정류소를 새단장에 나선다. 시는 시내 유개 및 지주형 시내버스 정류소 2,278곳을 대상으로 오는 27일까지 새봄맞이 대청소와 시설물 정비를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시내버스 정류소 새봄맞이 새단장

시는 이용객들이 많은 터미널 및 지하철역 주변 시내버스 정류소를 시작으로 시 전역의 시내버스 정류소의 대청소와 시설물 정비를 진행할 예정이다. 시는 동절기내 발생한 염화칼슘 잔여물, 눈·비, 매연, 미세먼지 등으로 오염된 유개승강장은 물청소를 실시하고, 녹이나 파손된 시설물 도색과 정류소 내의 불법광고물을 제거할 방침이다.

이번 대청소에는 시, 버스조합, 구 광고물담당을 비롯해 전국 최초로 실시한 유개승강장 민간분양업체도 함께하며, 청소는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출·퇴근시간대를 피해 이용승객이 적은 새벽시간대에 진행될 예정이다.

대전시 강규창 교통건설국장은 “시민들이 깨끗하고 쾌적한 환경 속에서 시내버스를 이용하실 수 있도록 정기적으로 정류소를 대청소하고 시설물을 정비 하겠다”고 말했다.

버스운영과

김예원  ghi00149@naver.com

<저작권자 © 채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예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