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복지 우리 이웃
부산시, 장애인 시설에 수제마스크 3,000매 첫 배부부산시 지원으로 부산새마을부녀회에서 필터 교체용 수제 마스크 3,000매 제작

 부산시는 마스크 수급 불안정에 따른 시민 불안을 해소하고자, 부산시새마을회(회장 박순호)를 지원해 필터 교체용 수제마스크 3,000매를 제작했으며, 오늘 처음으로 부산시 장애인복지시설협회에 전달한다고 밝혔다.

부산시의 지원으로 부산시새마을부녀회에서 지난 5일 제작을 시작한 이후 처음 전달하는 수제마스크 3천 매는 장애인 거주시설 72곳(중증 장애 영․유아 거주시설 27곳, 장애인 공동생활가정 42곳, 장애인 단기거주시설 3곳)의 입소자와 종사자에게 배부했다.

이번에 배부하는 필터교체형 면마스크는 헤파13 등급의 멜트 블로운 필터를 사용하여 비말 미세입자 차단 효과가 탁월하며, 마스크 안에 필터 주머니를 만들어 필터만 교체하면 마스크 세탁을 통해 새것처럼 계속 사용할 수 있다.

오늘 오후 4시 장애인복지시설협회에서 개최되는 ‘사랑의 수제마스크 전달식’에는 부산시새마을회 박순호 회장, 심상애 새마을부녀회 명예회장, 박경순 새마을부녀회 회장 등이 참석한다.

부산시새마을부녀회에서는 향후 20일간 하루 5천 장씩 제작하여 10만 장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이후 마스크 수급 상황에 따라 마스크 구입 사각지대에 있는 취약계층(수급자, 중증장애인)을 대상으로 계속해서 추가 제작을 위해 16개 구·군 부녀회원들이 뜻을 같이하고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코로나19가 안정될 때까지 마스크 구입이 힘든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마스크 보급을 위하여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자치분권과

 

차재만  cjm716@channelnews.kr

<저작권자 © 채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재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