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안전 생활안전
2019 대한민국 안전산업 박람회부산시, 지역 안전산업 제조업체 육성 ‘청신호’, 해외 바이어와 안전업체들로부터 호응 얻어

 부산시는 지난 9월 25일부터 27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2019 제5회 대한민국 안전산업 박람회」에 지역 안전산업 제조업체 ㈜코닥트를 비롯한 8개 업체와 함께 참가해 예상 매출액 37.6억 원의 성과를 거두었다고 밝혔다.

올해 5회째를 맞는 대한민국 안전산업 박람회는 행정안전부와 산업통상자원부, 경기도가 공동 주최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안전산업 종합박람회로 기상기후산업박람회, 국제도로교통박람회, 한국건설안전박람회 등과 동시에 개최된다. 올해는 총 484개사가 참여하였으며 5천834명의 참관객이 방문했다.

박람회에서는 재해 안전·보안·치안 및 공공서비스 등 9개 분야에 대한 안전기술 및 제품전시가 진행되었다. 특히 올해는 비즈니스 프로그램을 대폭 확대 운영함으로써 안전산업 최신기술 및 트렌드를 공유하고, 지역 안전산업 제조업체의 해외 진출을 확대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되었다.

부산시와 부산지역에서 참여한 8개 안전산업 기업체들(㈜코닥트·㈜성화에프티·㈜수·㈜에스탑·아이오티솔루션·유캔스타·㈜에스딘·㈜로보스텍)은 부산홍보관을 운영해 부산지역 기업의 우수한 제품을 전시하고, 기술을 선보여 박람회에 참가한 해외 바이어와 안전 제조업체들에 큰 호응을 얻었다.

또한, 민선 7기 ‘시민이 행복한 안전도시 부산’을 만들기 위하여 부산시가 추진하는 스마트 빅보드, 도시침수예측시스템, 원클릭 상황전파시스템, 사회적 약자 지킴이, 테트라포드 안전사고 예방 등을 적극적으로 홍보해 다른 시도와 민간기업에서도 관심을 보이기도 했다.

부산시 관계자는 “앞으로 지역의 안전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테크노파크와 연계해 안전 관련 박람회의 참가를 확대하고, 부산지역 내 박람회를 유치해 판로를 확대하는 등 지속해서 새로운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안전정책과

박순선  tnstjs6667@channelnews.kr

<저작권자 © 채널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순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